800만원 프로 디스플레이 XDR + 프로 스탠드 개봉기와 첫 인상

by iMola on 2019년 12월 27일 18시 47분 (7개월 전) 조회: 1,825 추천: 1

페이스북 퍼가기  

이 글의 내용은 위 영상으로도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 WWDC에서 출시된 프로 디스플레이 XDR이 12월 11일 오전 2시부터 판매되기 시작했습니다. 지난 글(링크)에서 언급했던 것처럼 이 디스플레이에 대한 기대가 컸기 때문에, 판매 링크가 열리자마자 스탠다드 글래스 모델과 나노 텍스쳐 글래스 모델, 프로 스탠드 두 개와 베사 어댑터 킷 하나를 각각 주문했습니다. 그리고 지난 주 목요일 스탠다드 글래스 모델과 프로 스탠드가 도착했습니다. 프로 디스플레이 XDR 개봉기와 첫 인상 간단하게 살펴보시죠.

 

000.jpg

001.jpg

 

 

박스 디자인은 상당히 간소합니다. 흰 박스에 제품명이 쓰여있고, 제품의 실물 사진이 아닌 단순화된 그래픽이 작게 인쇄되어 있습니다. 실물 크기에 가깝게 제품의 실제 사진을 인쇄해놓는 애플의 컨슈머용 제품 박스랑은 확실히 다른 느낌입니다. 하지만 그 와중에도 고급스러움을 잃지는 않았습니다. 박스 손잡이의 재질이라던가 이런 소소한 부분에서 고급스러움이 물씬 풍깁니다.


 

프로 스탠드: 이게 무슨 125만원… 어?

 

002.jpg

 

프로 스탠드는 생각보다 컸습니다. 적어도 모니터를 충분히 지지할 정도의 하판 면적을 확보하고 있습니다. 또 하판, 지지 기둥이 하나의 통 알루미늄을 깎아내어 만들어졌기 때문에 그 자체로 무게중심을 잡을 만큼 묵직하고 튼튼합니다. 이 스탠드 부분은 독특한 브릿지와 연결부로 모니터와 연결되는데 이 부분이 이 스탠드의 핵심입니다.

 

004.jpg

 

이 스탠드가 다른 스탠드 혹은 모니터 암과 가장 크게 차별화되는 부분은 모니터와 스탠드를 연결하는 메커니즘입니다. 기본적인 연결은 자석과 걸쇠를 통해 이뤄집니다. 모니터를 연결부분 근처에 알맞게 가져다대면 자석이 모니터를 끌어당겨 올바른 위치에 놓이게 합니다. 모니터와 스탠드의 자석이 붙는 순간 내부의 걸쇠가 모니터의 해당 부분에 맞물리고 걸쇠가 잠기면서 모니터가 완전히 고정됩니다. 모니터를 스탠드에서 분리하는 과정 역시 매우 쉽습니다. 스탠드와 모니터가 연결되는 부분의 잠금 슬라이더를 밀면 걸쇠의 잠금이 풀리고 그 상태에서 모니터를 떼면 모니터 연결부가 위쪽으로 들리고 이후에 모니터가 떨어져 나옵니다. 아마 시장에서 구할 수 있는 스탠드 혹은 모니터 암 중에서는 가장 쉬운 탈착 방식을 가진 제품이 아닐까 합니다.

 

003.jpg

 

프로 스탠드는 높이 조절, 각도 조절, 피벗을 지원합니다. 스탠드와 모니터 사이의 브릿지가 통째로 움직이며 높이가 조절되고 브릿지와 모니터 연결부가 움직이며 각도 조절이 이뤄집니다. 애플이 말한 것처럼 움직임은 굉장히 부드럽습니다. 다만 어느 정도 이상 가격대 모니터의 스탠드나 모니터암에서 못 보던 수준의 부드러움이라고 말할 순 없을 것 같습니다. 

 

다만 구매전에는 알 수 없는 몇 가지 디테일이 있습니다. 모니터가 연결되지 않았을 때에는 브릿지와 모니터 연결부 모두 움직이지 않게 잠겨 있습니다. 이는 모니터를 붙일 때 브릿지가 가장 위쪽으로, 그리고 연결부가 위를 바라보게 기울어져 있어야 가장 편하기 때문으로 보입니다. 모니터가 붙으면 이 잠금들이 모두 풀립니다. 브릿지를 통한 높이 조절, 연결부를 통한 각도 조절이 다 되는거죠. 그리고 모니터를 피벗하기 위해서는 모니터를 분리할 때와 마찬가지로 잠금 슬라이더를 밀어야 하는데요, 이 잠금 슬라이더는 브릿지가 가장 높은 위치로 올라가 있을 때만 밀리게 되어 있습니다. 이 잠금 슬라이더를 밀고 모니터를 회전시키면 모니터가 스탠드나 책상에 부딪히지 않고 부드럽게 돌아갑니다. 모니터가 완전히 회전되면 그 위치에서 자동으로 잠기고, 운영체제는 모니터가 회전된 것을 인지하고 UI의 방향을 바꿔주게 됩니다. 그리고 이렇게 피벗이 된 상태에서는 연결부를 통한 각도 조절은 가능하지만 높이 조절은 불가능합니다. 피벗이 된 상태에서 브릿지를 통한 높이 조절이 가능하다면 모니터가 책상에 부딪힐 염려가 있으니 이렇게 설계한 것 같습니다. 

 

프로 스탠드에는 구매하기 전에는 알 수 없었던 여러 디테일들이 숨어 있었습니다. 프로 스탠드를 만져본 뒤, 프로 스탠드는 따로 리뷰할 만한 가치가 있다고 생각했습니다. 프로 스탠드가 125만원의 가치를 하느냐라는 질문에 대한 대답은 그 때 확실히 하도록 하겠습니다.


 

디자인: 심플, 독특

 

005.jpg

 

앞면에서 바라본 프로 디스플레이 XDR의 디자인은 단순함 그 자체입니다. 32인치의 화면과 화면을 둘러싸고 있는 얇은 배젤 외에는 어떤 디자인 요소도 없습니다. 이는 단순한 디자인을 완성하려는 목적도 있겠지만 콘텐츠 외에 방해가 되는 요소를 제거하려는 기능적인 목적도 역시 겸하고 있을 것으로 보입니다.

 

006.jpg

 

단순한 앞면 디자인과는 달리 뒷면은 날 좀 바라보라고 외치는 듯한 느낌입니다. 뒷면의 독특한 격자 패턴은 신형 맥 프로의 앞, 뒷면을 채우고 있는 패턴과 동일한 모양입니다. 두꺼운 알루미늄 판을 구형으로 깎아내되, 판을 뚫어낼 만큼 깊게까지 들어가지는 않습니다. 이런 작업을 양 쪽에서 엇갈리게 하면 이런 독특한 격자 패턴이 만들어집니다. 사진으로 보기에는 굉장히 흉해 보일 수 있는데, 저는 실제로 제품을 봤을 때 그런 느낌은 받지 못했습니다. 아름다운 디자인이라는 생각은 들지 않지만, 애플다운 디자인이라는 것은 확실합니다.

 

scan.jpeg

애플이 프로 디스플레이 XDR 구매자들에게 제공하는 책자의 내용 중 일부

 

모니터를 받아보기 전에는 이 격자 패턴 전체가 공기 흡입구로 기능한다고 생각했습니다. 하지만 실제로 팬이 만들어내는 공기 흐름은 후면의 가운데 블록에만 발생합니다. 즉, 가운데 블록에 인접한 격자 패턴 외의 나머지 대부분의 격자 패턴은 공기 흐름을 원활히 하기 위해 있는 것이 아닙니다. 애플은 이 구조물이 히트싱크로 기능한다고 주장합니다. 이런 독특한 격자무늬가 단순히 알루미늄 판 하나가 있는 것보다 더 넓은 표면적을 가지는 것은 당연하지만 얇은 핀들을 촘촘히 세우는 것보다는 표면적이 좁기 때문에 뒷면의 구조물은 맥 프로와의 패밀리룩을 맞추려는 목적과 함께 지금껏 보지 못했던 디자인을 선보이려는 목적이 더 커 보입니다.

 

007.jpg

 

프로 디스플레이 XDR은 요즘 기준에서 절대 얇다고 말하기는 어려운 모니터입니다. 많은 로컬 디밍 존과 6K 해상도의 픽셀을 통제하기 위한 회로 부분과 직하형 로컬 디밍, 독특한 디자인 패턴 등이 결합된 결과입니다. 하지만 애플은 프로 디스플레이 XDR의 깔끔한 디자인으로 두꺼움이 주는 부정적인 느낌을 지우는 데 성공했습니다.


 

맺으며…

 

pro_display_xdr.jpg

 

지금까지 프로 디스플레이 XDR의 디자인과 프로 스탠드에 대한 첫인상을 정리해 봤습니다. 사실 이 제품의 진짜 가치는 외장 디자인이 아니라 화질에 있겠죠. 하지만 화질에 대한 종합적인 평가를 위해서는 시간이 필요합니다. 특히 이런 전문가용 디스플레이의 화질을 어설프게 평가하는 것은 안 하니만 못할 것입니다. 그래서 오늘은 이 디스플레이의 화질에 대해서는 따로 언급하지 않으려 합니다. 이 제품의 화질에 대한 사전 정보가 궁금하신 분들은 지난 글(링크) 혹은 영상(링크)을 확인해 보시기를 부탁드립니다.

 

프로 디스플레이 XDR로 재미있는 시도를 많이 해 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나노 텍스쳐 글래스 모델과 스탠다드 글래스 모델을 비교하면서 논 글래어 처리가 저반사 처리와 어떻게 다른지에 대해서 설명해 드릴 수 있을 것 같구요, HDR 콘텐츠가 도대체 무엇인지, 왜 좋은지에 대해서도 교보재가 있으니 시각적인 예시를 들면서 깊게 다뤄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개인적으로는 프로 디스플레이 XDR을 리뷰하면서 전문가용 모니터 리뷰의 포맷을 만드는 일도 병행해야 할 것 같구요.

 

프로 디스플레이 XDR과 함께 더 멋진 컨텐츠로 돌아올 것을 약속드리며 이만 개봉기를 맺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댓글 1

Profile

알테리온

7개월 전

엄청 깔끔하네요

뒷면은 호불호가 갈릴수도 있을거 같네요

댓글

사진 및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왼쪽의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800만원 프로 디스플레이 XDR + 프로 스탠드 개봉기와 첫 인상

이 글의 내용은 위 영상으로도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 WWDC에서 출시된 프로 디스플레이 XDR이 12월 11일 오전 2시부터 판매되기 시작했습니다. 지난 글(링크)에서 언급했던 것처럼 이 디스플레이에 대한 기대가 컸기 때문에, 판매 링크가 열리자마자 스탠다드 글래스 모...

by iMola on 7개월 전
1,825 1 1

제조사가 알려주지 않는 화면밝기의 진실 (Feat. 아이폰 11 프로, 갤럭시 노트 10, V50

‘이 글은 디스플레이 리뷰 그룹 ColorScale(링크)이 제공합니다’ ‘좋은 디스플레이’가 되기 위해서는 굉장히 많은 덕목들을 갖춰야 합니다. 얼마나 색을 정확하게 표시해 주는지, 명암비는 얼마나 높은지, 화면이 얼마나 균일한지 등이 그 예시가 될 수 있겠죠. 하지만 ...

by iMola on 10개월 전
4,405 4

아이폰 11 프로 디스플레이 미리보기 (Feat. ColorScale)

‘이 글은 디스플레이 리뷰 그룹 ColorScale(링크)이 제공합니다’ 애플은 왜 발표를 새벽에만 하는지. 매번 다음번엔 아침에 일어나서 요약된 버전을 봐야지 다짐하면서도 결국 생방송으로 보게 만드는 애플의 스페셜 이벤트가 끝이 났다. 당장 침대에 몸을 던지고 싶은 ...

by iMola on 11개월 전
3,212 5

'아니 이걸 이 가격에?' 애플 프로 디스플레이 XDR (Feat.ColorScale)

‘이 글은 디스플레이 리뷰 그룹 ColorScale(링크)이 제공합니다’ 사진: 애플 WWDC에서 애플의 프로 디스플레이 XDR이 발표된 지도 2달여가 지났다. 처음 프로 디스플레이 XDR이 발표되었을 때 가격에 초점이 맞춰져 제품 자체에 대한 관심이 묻혔던 것 같다. 물론 판매되...

by iMola on 11개월 전
3,610 6

애플, 맥북 프로와 맥북 에어 라인업 업데이트

몇 시간 전 애플이 맥북 프로 13형 모델과 맥북에어 라인업을 업데이트했다. 좀 더 정확하게 말하자면 이전의 맥북 프로 업데이트에서 소식이 없었던 터치바가 없는 맥북 프로 13인치 모델과 맥북 에어 라인업이 업데이트 된 것이다. 또, 애플은 이 두 라인업을 업데이트...

by iMola on 1년 전
1,603 2
CPU
CPU
CPU

프로의, 프로에 의한, 프로를 위한 맥: 맥 프로

어제 있었던 WWDC 키노트에서는 애플의 OS 오총사에 대한 메이저 업데이트 소식(링크)과 함께 맥 프로와 애플의 프로 디스플레이 XDR이 발표되었다. 애플이 2013년 연탄 맥 프로를 내놓은지 6년만에 발표된 맥 프로인데다가, 전작인 연탄 맥 프로가 기존에 맥 프로를 사...

by iMola on 1년 전
2,314 12

새로운 애플 OS 4총사, 아니 5총사: iOS 13, iPadOS, watchOS 6, macOS Catalina, tvOS 13

거대한 팀쿡;; 매 해 열리는 애플의 유서깊은 개발자 행사가 올해도 어김없이 열렸다. 30번째 행사라는 특별함 때문인지 애플은 이벤트가 시작하기 전부터 평소보다 좀 더 들뜬 분위기를 연출하고 있었다. 애플이 이벤트를 연다는 소식에 새로운 아이폰이나 아이패드를 ...

by iMola on 1년 전
1,487

외신 브리핑 - 2019년 1월 24일

그간 생업이 바빠 올리지 못했던 외신 브리핑이 돌아왔습니다! 포트와 버튼이 아예 없는 스마트폰 발표 예전에 아이폰 7에서 이어폰 단자가 빠졌을 때, “이러다가 포트가 아예 없는 스마트폰이 등장하는 거 아니냐”라는 우스갯소리가 돌았었죠. 이런 농담을 진담으로 받...

by 쿠도군 on 1년 전
731

외신 브리핑 - 2019년 1월 16일

지름신의 시험에 들게 했던 하루입니다. (저는 굴복했습니다) 나이키, 두 번째 자동 끈 조임 운동화 발표 나이키가 15일(현지 시각) 새로운 자동으로 끈을 조여주는 운동화를 발표했습니다. 이름은 어댑트 BB(“BB”는 Basketball, 즉 농구를 뜻합니다)로, 지난 2016년에 ...

by 쿠도군 on 1년 전
686

외신 브리핑 - 2019년 1월 15일

지난주에 개인 사정으로 쉬었던 외신 브리핑을 다시 시작합니다. 지난주 소식과 이번주 소식을 합쳐봅니다. 아마존 제프 베조스 부부, 이혼 아마존의 창업자이자 CEO인 제프 베조스와 아내이자 퓰리처상 수상 작가인 매켄지 베조스가 9일(현지 시각) 이혼을 발표했습니다...

by 쿠도군 on 1년 전
601

외신 브리핑 - 2019년 1월 9일

어제에 이은 CES 시리즈입니다. 그리고 화웨이와 삼성에 대한 소식도요. 화웨이, 이란, 시리아와의 거래를 위해 유령 회사를 설립한 정황 포착 지난달에 캐나다에서 화웨이의 CFO이자 창업자 런정페이의 딸인 멍완저우가 무역제재국인 이란과 거래를 했다는 혐의로 체포...

by 쿠도군 on 1년 전
554

외신 브리핑 - 2019년 1월 8일

CES가 시작됐습니다. 오랜만에 외신 브리핑이 붐비겠네요. 애플, 타사 스마트 TV에 에어플레이 2 지원 추가 애플은 전통적으로 CES에 모습을 드러내지 않는 것으로 유명하지만, 올해 CES에서는 그 존재감을 과시하고 있습니다. 대표적으로, 삼성과 비지오, LG가 이번 CES...

by 쿠도군 on 1년 전
466

외신 브리핑 - 2019년 1월 4일

애플발 난리 때문에 오히려 이상하게 조용했던 2019년 1월 4일의 외신 브리핑입니다. 애플의 실적 하향 조정, 그리고 그 후폭풍 어제 외신 브리핑에서 전해드렸다시피, 애플이 2018년 4분기의 기존 예상 실적을 하향한다는 이례적인 발표를 했습니다. 다음 날인 오늘도 ...

by 쿠도군 on 1년 전
574

외신 브리핑 - 2019년 1월 3일

2019년 첫 외신 브리핑입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애플, 4분기 실적 예상치 하향 조정… “예상보다 적은 아이폰 업그레이드가 이유” 애플이 이례적으로 2일(현지 시각) 2018년 4분기(회계연도 2019년 1분기)의 실적 예상치를 하향 조정한다고 밝혔습니다. 가장 큰 변...

by 쿠도군 on 1년 전
387

2018년 애플 최고의 작품: 애플워치 시리즈 4 리뷰

사진: 애플 이미 리뷰(링크)를 통해 소개한 아이폰 XR과 곧 리뷰로 소개할 아이폰 XS 시리즈와 함께 출시된 애플워치 시리즈 4는 최근 큰 인기를 누리며 순항중이다. 출시 초기의 품귀 현상은 이제 어느 정도 해소되고 있지만, 여전히 공식 홈페이지 기준으로 일부 모델...

by iMola on 1년 전
1,921

외신 브리핑 - 2018년 12월 22일

개인 사정으로 하루 건너뛰고 토요일에 특별히 발행하는 외신 브리핑입니다. 일부 2018년형 아이패드 프로, 살짝 굽은 채로 출고.. “정상” 애플이 일부 2018년형 아이패드 프로가 살짝 굽은 채로 출고될 수 있다는 것을 더 버지를 통해 인정했습니다. 이 문제는 맥루머즈...

by 쿠도군 on 1년 전
420

외신 브리핑 - 2018년 12월 20일

12월 20일 외신 브리핑입니다. 오늘은 유난히도 마이크로소프트 관련 소식이 많네요. 페이스북, 다른 기업에게 사용자 데이터에 대한 특별 권한 부여 페이스북 관련 소식으로 바람 잘 날이 없는 요즘입니다. 여기에 또 다른 페이스북 관련 폭로가 나왔는데요. 이번엔 뉴...

by 쿠도군 on 1년 전
438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