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사이트 이용규칙을 준수하여
닥터몰라 회원과 자유롭게 소통하는 게시판입니다.

[평가] 웨스트월드 시즌 1 후기

[게임미식가] 잼아저씨 | 조회 262 | 추천 2 | 2016.12.06. 00:12 http://drmola.com/bbs_free/108854

★★★★

"이처럼 격렬한 기쁨은 이처럼 격렬한 종말을 맞을지니"

 

 

떡밥의 제왕 JJ 에이브람스의 작품 답게 적절한 떡밥 투척과 회수로 현재 메타크리틱 74 점을 마크하고 있습니다. 오랜만에 지갑을 열었던 만큼 목표했던 "왕좌의 게임 시즌 6" 의 평점(73)을 넘겼습니다. 간단하게 설명하면 서부시대 배경으로 튜링 테스트를 통과해 정말로  사람과 구분하기 힘들만큼 정교한 안드로이드 들과 여러 유희를 즐기는 테마파크 이야기입니다. 넹. 상상하는 그 모든 걸 할 수 있다보니 자연히 19+ 레드 데드 리뎀션을 찍게 되죠. 여기서의 안드로이드 들(작내 명칭 호스트)과 이들을 관리하는 관리자, 그리고 손님들의 이야기입니다.

 

여기까지만 이야기 하면 "안드로이드는 전기 양의 꿈을 꾸는가?(1968)", "블레이드 러너(1982)", "폴아웃 4(2015)",  등에서 언급하는 인간과 인간성의 이야기를 해야만 할 것 같지만, 웨스트월드는 거기에서 좀 더 깊이 들어갔습니다. 바로 인간의 정신은 어떻게 만들어지는 가에 대해 진지하게 생각을 했더군요. 더 이상은 스포일러라 이야기는 못 합니다만 저는 이 부분에서 큰 흥미를 느꼈습니다.

 

마지막 화를 보면 떡밥들을 다 풀어내고, 다음 시즌을 예고하는 의미심장한 대사를 대배우 앤소니 홉킨스의 입을 빌어 하는데, 개인적으로 생각하기에 다음시즌의 키워드는 "자유 의지(혹은 자아)"가 될 거 같습니다.  시즌 1 마지막화를 보셨다면 꼭 시즌 1 1화를 다시 보시기 바랍니다. 여기서 JJ/놀란의 대단함을 느낄수가 있네요.

 

 

잼아저씨's Signature

저는 게임의 모든 것에 관심이 있습니다.

Steam : Uncle JAM  Origin : unclejamj  Uplay : unclejamj  PSN : unclejamj

FB : 이재진

1041047.png

* 적용중인 트로피 :

DR.MOLA

레벨 Lv. 14 (25%)
포인트 18,306 p
출석 327 일 (개근 316 일)

STEAM

닉네임 Uncle JAM ( 친구추가)
레벨 Lv. 26 (99%)
보유게임 536 개
플레이 1,949 시간 (4 시간)
  • 추천해주신 분들

    추천

    2
    추천인 |
  • |
  • |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Profile image RS 2016.12.06 02:16
시즌 1 완료되었나요? 드디어 볼때가 되었군요! >ㅂ<
Profile image ZardLuck 2016.12.06 09:30
저도 이제 주행중!!
번호 분류 제목 게임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닥터몰라 스팀 그룹 가입 요청 방법 [41] file 닥터몰라 (drmola 닥몰) ZardLuck 577 8 08.22
공지 신규유저를 위한 닥터몰라 사용설명서 ver 0.3 (17.11.03 수정) [40] file   마린웨이브 1250 28 06.05
공지 닥터몰라를 소개합니다 [20]   Dr.Lee 1771 12 09.07
28 [평가] [심층리뷰] 콜 오브 듀티: 월드 워2 "전설의 귀환" [4] file Call of Duty: World at War 마린웨이브 122 0 11.05
27 [평가] 천애명월도) CBT가 끝나니 남는 것은 스샷뿐이네용 ㅎㅎ [4] file   브리드카가 140 0 09.22
26 [평가] 인텔 i7 7세대 좋아요 [1] file   won34 270 2 09.10
25 [평가] TPU 베가DB 뜬 기념으로 쓰는 베가불러 분석글입니다 file   삑점 160 3 09.09
24 [평가] MNA 마우스요정견습생의 8월의마우스2 - 맥스틸/TRON G90 file   JymeN 71 2 08.14
23 [평가] MNA 마우스요정견습생의 8월의마우스 - Mad catz /R.A.T 1 [6] file   JymeN 142 6 08.03
22 [평가] 에이수스 ROG 글라디우스 2 게이밍마우스! [2] file 에이수스 (ASUS ROG 아수스) 김훈남 63 2 06.22
21 [평가] "실존은 본질에 앞선다." 니어 오토마타, 핵심 스토리 분석 [12] file   마린웨이브 222 7 05.30
20 [평가] 화웨이 메이트북 리뷰 [5]   appto 332 4 05.23
19 [평가] 애플 A11의 3D마크 CPU 성능 예상 [2]   LMB 510 1 05.08
18 [평가] 현실적인 GTX 1080Ti 리뷰 [13] file 엔비디아 (Nvidia) [게임미식가] 잼아저씨 1225 7 05.02
17 [평가] 짧은 라이젠 사용기 [8] file   Archost 1201 8 04.23
16 [평가] 라이젠 1700x 사용기입니다 [4] file   jonghyeon 303 3 04.20
15 [평가] AMD의 축제 라이젠5 런칭행사장에 다녀오다! [4] file   SayAkhan 185 4 04.12
14 [평가] [필드테스트] 마더 '수'레사, 구세주의 탄생을 알리다 - Ryzen 1700 [11] file   초코비짱구 695 4 04.04
13 [평가] 윈10 레드스톤2(빌드15063) 간략후기 [1] file   큣찡 472 2 04.03
12 [평가] 우리는 라이젠5를 사야하는가? -라이젠 필드테스트 그래픽리뷰 [12] file   퍼렁곰 741 7 04.03
11 [평가] 갤럭시 S8 만지고 왔습니다. [2] file   퍼렁곰 115 2 03.30
10 [평가] 2017년 04월 그래픽카드 성능 순위 [14] file   Revir 2752 8 03.26
» [평가] 웨스트월드 시즌 1 후기 [3] 영화 (movies) [게임미식가] 잼아저씨 262 2 12.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