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사이트 이용규칙을 준수하여
닥터몰라 회원과 자유롭게 소통하는 게시판입니다.

[잡담] (스압/약스포) 뫼한님께 선물 받은 Sakura Dungeon 도과 100% 달성했습니다.

프리맨 | 조회 131 | 추천 0 | 2018.10.31. 19:55 http://drmola.com/bbs_free/307486

SD 00.jpg

 


 

SD 01-10.jpg

 

 

얼마 전 후기 남긴 FINAL FANTASY XII THE ZODIAC AGE와 함께

지난 여름 뫼한님의 도전과제 이벤트로 선물 받았던 Sakura Dungeon입니다.

 

클리어 자체는 9월 초에 끝내고 abyssal 난이도 완료까지만 조금 남은 상태였습니다만, 반복된 전투에 지치기도 하고 다른 게임도 하고 싶고 해서 잠시 봉인했다가 파판12 조디악 클리어 후 내친 김에 마저 완료했습니다.

 

덧붙여 이 게임은 한글 패치와 무삭제 패치가 존재하는 작품입니다만, 얼마 전부터 패치 배포가 중단된 상태여서 순정 상태로 플레이하였습니다. 따라서 무삭제 컨텐츠와 관련 내용은 포함하지 않으므로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신사게임

요즘이야 이런저런 우여곡절을 거쳐 성인 게임들이 여럿 입점해 있는 스팀이지만

불과 몇 년 전까지도 스팀에서 신사 게임들을 찾기란 쉬운 일이 아니었죠.

 

사막에서도 꽃은 피어난다고.

그 불모지(?) 스팀에 보란듯 신사력을 뽐내는 전설들이 몇 있었으니 그 대표 중 하나가 바로 사쿠라 시리즈입니다.

 

서양 제작사 답지 않게 괜찮은 퀄리티의 일본풍 그림체에 경쾌한 스토리로 신사력을 잘 뽑아내어 호평받은 시리즈이죠. 물론 너무 열심히 뽑아내다 못해 사골 뺨 때리는 우려먹기 아니냐는 비판도 나왔습니다만...  제작사도 그런 비판을 의식했는지 본작은 기존 사쿠라 시리즈와는 조금 궤를 달리합니다. 신사 게임이 아니라는 건 아니고 장르가 조금 특이합니다.

 

던전 크롤러+비주얼 노벨

시리즈 다른 작품들은 사쿠라 클리커 정도를 제외하면 대부분 전형적 비주얼 노벨 형식을 따르는데 사쿠라 던전은 1인칭 던전 크롤러 형식을 띄고 있습니다. 게임 플레이는 던전 크롤러, 이벤트 진행은 비주얼 노벨 이런 형태의 이원화된 구조이죠.

 

웰-메이드 던전 크롤러

그런 점에서 던전 크롤러 부분에 대한 평가를 안 할 수가 없는데...

의외로 잘 만들었습니다. 깜짝 놀랐어요.

 

아무래도 스팀의 신사 게임들은 평이 살짝 후한 경향이 있는 데다, 평가의 주요 측면은 어디까지나 신사 요소이다보니 종합 점수가 다른 부분 퀄리티까지 정확히 반영해주지는 않는 부분도 있어서 사실 큰 기대는 하지 않았거든요.

 

그런데 기대 이상으로 잘 만들어서, 그냥 구색만 맞춘 정도가 아니고 꽤 공 들인 티가 납니다. 미로 형태의 각 층을 공략하며 다음 층으로 진행하는 방식인데 각 층마다 컨셉과 공략 방법이 변화해서 모험하는 재미가 있습니다. 던전 구조나 마을로 돌아갈 수 있는 포탈의 배치도 적절하고요. 양산형 신사겜 중 하나 정도로 의심했던 게 미안할 정도입니다.

 

다양한 캐릭터가 만드는 비주얼 노벨

비주얼 노벨 부분도 상당히 괜찮습니다. 일단 이쪽에서 중요한 작화가 제 기준에선 꽤 좋습니다. 모든 등장 몬스터를 모에화해서 총 50명(마리?) 이상의 플레이어블 캐릭터가 있어서 다양성은 기본으로 보장되고 각 이벤트마다 파티원들이 한 두 마디씩 개성 있는 대화를 던져줘 캐릭터를 즐기는 재미가 있습니다. 

 

몬스터를 던전에서 포획해 감옥에 수감한 뒤 대화(?)를 통해 동료로 만드는 개념이나, 이들의 능력치와 스킬을 아이템을 통해 비교적 자유롭게 성장시킬 수 있어 취향대로의 파티를 구성할 수 있는 부분도 신사 게임으로서 배려가 느껴지는 장점이고요.

 

 

재미없는 전투+심한 노가다

다만 이 게임에 문제가 있다면..

전투 노가다가 너무 심하다는 점과 중반부 넘어서면 던전 퀄리티에 급격히 힘이 빠진다는 점입니다.

 

일단 이 게임 기본적으로 전투는 재미없습니다.

캐릭터마다 고유 트레잇과 속성이 있어 전략적인 면이 없지는 않으나 몇 판 하다보면 결국 레벨빨 숫자 놀음 위주인 게 체감됩니다. 액션이나 타격이 그닥 화려하지도 않고요. 애초에 비주얼 노벨 전문의 렌파이 엔진을 사용한 게임이니 전투가 재미있다면 그게 오히려 신통한 일이겠죠.

 

옷이 찢어진다! (>ㅇ<)

물론 본작은 어디까지나 신사 게임이기 때문에 그냥 전투가 재미없다는 것만으로 큰 단점이 되지는 않습니다. 피격에 의해 캐릭터 의상이 찢어지는(!) 시스템이 있는데 사실 전투에서는 이쪽이 메인 요리기도 하고요.

 

그런데... 밥이 주식이라고 365일 밥만 먹고 살 수는 없잖아요. 옷 찢어지는 구경도 한 두번이죠.

이 게임 도과 중에 적 5,000마리 격퇴가 있습니다만, 이벤트 전투 제외 일반 전투는 보통 적이 2~3명 정도 나옵니다. 그럼 저 도과 클리어를 위해서만도 최소 2,000번은 전투해야 한다는 얘기인데 2,000번이면 점 위치도 외울 정도 아닙니까. 물론 점은 안 나오지만 비유적으로요. (>ㅇ<)

 

아무튼 그런데 심지어 실제 전투는 저것보다도 더 많이 해야 할 수도 있습니다. 레벨 밸런스가 그렇습니다. 오죽하면 공략글에 각 층마다 권장 노가다 레벨이 따로 적혀있을 정도니까요. 그렇다 보니 중반쯤 지나면 상당히 지칩니다.

 

자동 전투 기능

다행인 건! 개발자도 이런 고충을 아는지 자동 전투 기능을 넣어줬다는 것이죠. 오오~~!!

덕분에 영화나 방송을 보면서 노가다의 고충을 상당 부분 덜어낼 수 있었다는 점은 정말 다행이었습니다. 간만에 반지의 제왕 시리즈도 정주행했네요. 정글의 법칙도 나오길래 여러편 봤는데 게임 켜놓고 컨트롤한 시간이 더 긴지 영상 본 시간이 더 긴지 모르겠습니다. 하핫;;;

 

중후반-지루한 던전과 매력적인 캐릭터

던전 퀄리티도 초중반까지는 개발자가 연구를 많이 하고 반영한 티가 나는데 이후는 아이디어가 고갈됐는지 비슷한 패턴의 반복입니다. 1인칭 던전 크롤러 자체가 현 세대 기준으로는 제약이 많은 장르이니만큼 너무 엄격한 잣대를 들이밀 일은 아니겠습니다만, 아무튼 이 때쯤부터는 던전 탐색의 깊이가 많이 얕아져서 게임 플레이 동기를 견인해주지 못하는 게 실정입니다.

 

대신 비주얼 노벨 이벤트 부분이 이때부터 더욱 많아지고 강해지며, 개성 넘치는 캐릭터들까지 끊임없이 등장함으로써 그러한 약점은 상당 부분 보완해줍니다. 새로운 캐릭터가 끝도 없이 나오네 싶을 정도이죠 여기서부터는 이벤트보려고 전투 노가다를 견딘다 말해도 무방한 형국입니다. 애초에 이 시점까지 플레이한 유저라면 기본적으로 모에쪽에 면역 있고 즐기는 유저일테니 괜히 약점인 던전 크롤링 퀄 높인다고 붙잡기보다는 노하우 있는 캐릭터 부분에 더 집중한 면이 괜찮은 전략이라는 생각도 듭니다.

 

결론은 미소녀 캐릭터 게임

정리하자면, XX 염색체만 등장하는 것이 최고의 특장점. 던전 크롤러도 꽤 괜찮게 만들었지만 깊이는 부족한, 비주얼 노벨과 캐릭터 게임으로서의 성격이 강한 작품이라고 하겠습니다. 게임 내 기능상으로도 요미와 세리 두 캐릭터 한정이지만 의상 변경을 지원하고, 메인 메뉴를 통하면 각 캐릭터를 불러와 꾸미며 사진을 찍을 수도 있으니까요. 게임의 타겟층이 분명히 드러나는 지점이죠. 몬스터 모에화와 미소녀 물량 공세를 좋아하는 분들, 그러면서도 전형적인 비주얼 노벨은 피하고 싶다는 분들께 추천드립니다.

 

 

 

도과 버그 두 개 해결법

추가로 도과 중 두 개(Burning Soul, An Ancient Mariner)에 버그가 있어서 그냥은 달성이 안 됩니다. 해결 방법은 간단한데, 스팀에서 Sakura Dungeon 우클릭-속성-베타 탭으로 이동해 리스트에서 beta- 항목을 선택한 뒤 게임을 재실행하는 것입니다. 이미 조건을 달성하고 지나친 경우라도 소급해 해금되고 세이브도 호환되니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부족한 글이지만 읽어주신 분들과 언제나 좋은 작품 선물해주시는 나눔 천사 @뫼한 님께 깊은 감사드립니다.

모두들 10월의 마지막 저녁 잘 보내시고 행복한 11월 맞으세요 :D

 

뿅!

프리맨's Signature

적용중인 트로피가 없습니다.

DR.MOLA

레벨 Lv. 11 (44%)
포인트 11,816 p
출석 567 일 (개근 30 일)

STEAM

닉네임 Freeman ( 친구추가)
레벨 Lv. 49 (97%)
보유게임 4 k
플레이 172,187 시간 (6,342 시간)

프리맨'님의

  • 연관 글
  • 게임 정보
Genre:
선정적인 내용, 신체 노출, 어드벤처, 인디, 롤 플레잉
Developer:
Winged Cloud
Publisher:
Winged Cloud
Release date:
2016년 6월 3일
  1. SD 00.jpg (File Size:57.5KB/Download:0)
  2. SD 01-10.jpg (File Size:1.60MB/Download:0)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Profile image 전파치 2018.11.01 01:04

결론은 그냥 미소녀겜... 그런거였군여

Profile image 프리맨 2018.11.01 01:28
넵. 그런것입니다 ㅎㅎ
Profile image 썬업 2018.11.01 17:45

호오라 잘봤습니다 씨익 

Profile image HatGirl 2018.11.02 01:02

전 한글패치 내려갔길래 찾아보니까 이 게임 제작사가 되게 구질구질한 블랙기업이라서 바로 환불하고 다른 시리즈도 거들떠도 안 봤네요

Profile image 프리맨 2018.11.02 03:04
넵. 다른 곳에서 패치 제작하신 분께 직접 듣기도 했는데 여러가지로 문제가 많은 개발사더라고요. 정말 놀랐습니다.
번호 분류 제목 게임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닥터몰라 스팀 그룹 가입 요청 방법 [87] file 닥터몰라 (drmola 닥몰) ZardLuck 2309 8 08.22
공지 신규유저를 위한 닥터몰라 사용설명서 ver 0.4 (18.2.19 수정) [44] file   마린웨이브 2397 28 06.05
공지 닥터몰라를 소개합니다 [20]   Dr.Lee 2747 12 09.07
2998 [잡담] 인텔 9세대CPU 이벤트 하네요 [1] newfile   시원한목캔디 22 0 17 시간 전
2997 [잡담] 감기의 장기화 [5]   썬업 82 2 11.02
2996 [잡담] 100%로 식별 가능합니다 의심하지 마시고 그냥 광고에요 [1]   논현맘 83 0 11.01
2995 [잡담] 볼보 자율주행 5단계 컨셉 자동차 [7] file   썬업 78 2 11.01
» [잡담] (스압/약스포) 뫼한님께 선물 받은 Sakura Dungeon 도과 100% 달성했습니다. [6] file Sakura Dungeon 프리맨 131 0 10.31
2993 [소개] [다이렉트 게임즈] 다이렉트 기어 선착순 당첨 확인 및 배송 정보 입력 [4] file   프리맨 64 1 10.30
2992 [잡담] 오늘 10시부터 있었던 서버작업 [13]   썬업 119 1 10.27
2991 [질문] SNS 스팀 연동이 없어요... [7] file   [RW]Hayallet 100 0 10.25
2990 [잡담] (4.3mb/스압/중스포) 뫼한님께 선물 받은 파판12 조디악 에이지 도과 100% 달성했습니다. [2] file FINAL FANTASY XII THE ZODIAC AGE 프리맨 45 0 10.21
2989 [잡담] 얘는 뭘로 바꿔볼까... [4]   hjswarfo 142 0 10.17
2988 [소개] 유로트럭2 이벤트!! [1] Euro Truck Simulator 2 두잉 83 0 10.13
2987 [질문] 한글화 게임 페이지가 이상합니다. [4]   KITVS 159 0 10.04
2986 [소개] 스팀 장터 인증 요구 완화. $1 미만 아이템 올릴 땐 인증 불필요.   프리맨 61 2 10.03
2985 [잡담] RTX 2080 / 2080 Ti 엠바고 해제로 긴장감이 풀린 지금, [2]   Dr.Lee 310 1 09.19
2984 [잡담] 2080 빨리 풀어주세요!   큣찡 77 0 09.15
2983 [꿀팁] 컴퓨터 부품 선정, 어떻게 해야할까요. [2]   불량화소 158 0 09.13
2982 [잡담] XBOX ONE PAD의 소비전력이 갑자기 궁금하네요.   4001jh 112 0 09.07
2981 [잡담] 블리자드 데스티니 가디언즈 고민 [8] file   썬업 488 2 09.05
2980 [잡담] 삼성과 TSMC의 공정싸움   Nvidia 201 0 08.30
2979 [잡담] 삼성과 TSMC의 공정싸움   Nvidia 119 0 08.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