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 게시판

사이트 이용규칙을 준수하여
닥터몰라 회원과 자유롭게 소통하는 게시판입니다.

[평가] HHKB 리뷰

[게임미식가] 잼아저씨 | 조회 228 | 추천 4 | 2018.02.04. 13:15 http://drmola.com/bbs_free/267368

HHKB와 키보드의 가치

 

1090162.jpg

 

 

 

1.토프레

 

흔히 키보드에서 끝판왕, 롤스로이스 따위로 비견되는 키보드가 있습니다. 토프레가 만든 정전용량 키보드가 그것입니다. 물론 그에 대해서 의견 양극화가 심한 편이고, 높은 가격으로 인해 기본적으로 고깝게 여기는 분들이 많지만 저 개인적으로는 맞다고 생각합니다. 저는 키보드에서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게 키감이인데, 토프레는 현재 체리, 마티아스, 유니콤프를 포함한 고가의 키보드 시장에서 가장 뛰어난 키감을 가졌다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28298177355_d71b805463_b.jpg

(토프레 OEM 39-A1-0101, 1991 출처)

 

 

토프레는 굉장히 독특한 회사입니다. 체리나 유니콤프는 30년이 넘도록 소비자용 모델을 꾸준히 생산하고 있습니다. 토프레는 그만큼 오래 생산했으면서도 OEM 키보드만 생산해왔고, 소비자 모델을 생산한 건 2001년부터입니다. 당시 이미 러버돔에 의해 키보드 시장이 정복되었던 시점인데 틈새시장을 공략하려는 건지 당시에도 16800엔이라는 고가였으며, 한달에 500대 정도 밖에 만들지 않았습니다. 알프스는 정확하게 그 시점에 키보드 사업에서 철수했던 걸 생각한다면 이례적입니다.

 

 

2018-02-04.png

 

 

 

토프레가 자신들의 방식으로 정전용량 키보드 스위치 특허를 낸 것은 1984년입니다. 특허 문서를 보면 지금과 별 차이가 없으며, 스프링이 눌리면서 발생하는 커패시턴스 차이에서 비롯된 전압 차이를 감지하는 방식입니다. 발명 당시는 교류로 감지하려 했으나 현재는 펄스 직류로 감지하는 방식으로 약간 차이는 있습니다만 원리는 동일합니다. 자세한 내용은 이 글(링크)를 참조하세요.

 

 

 

topre-45g-realforce.png

(좌: Haata(Jamie Alexander)의 토프레 45g 실측치, 우: 토프레 특허 문서상의 키 압력 특성)

 

 

 

다른 특허에는 키 압력 그래프도 나타나 있는데, 이것은 현재의 실측치와도 그 특성이 유사한 것을 보면 키감의 측면에서도 발명이 된 때부터 이미 큰 틀에서 완성이 되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자신들의 표현으로는 구분감(Tactility)를 똑딱 느낌(Snap Feeling)이라고 표현했으며, 1mm지점에서 시작되어 3.5mm 부분까지 길게 이어지는 특성을 갖고 있습니다. 이러한 긴 구분감이 대개는 아주 짧은 거리의 구분감을 갖는 기계식, 버클링 스프링과는 다른 토프레만의 독특한 특징입니다.

 

 

HaloSwitchCompare.png

(현재 생산중인 매니아용 논클릭 스위치들의 압력 특성, 토프레가 가장 이질적)

 

 

더불어 키보드의 입력 감지에 쓰이는 스프링이 러버돔이 무너지며 만들어내는 압력의 감소를 감쇄해주어 구분감이 상당히 얕으면서도 ‘연착륙’ 한다는 특징이 있습니다. 이러한 특성과 커패시턴스 감지 방식에서 가능해진 키 트래블 중간에서 입력이 된다는 특성이 합쳐져, 특허의 목적인 편안한 타이핑을 이뤄냈습니다. 현재도 토프레 스위치를 쓰고 나서 가장 먼저 받는 느낌은 편안하다는 것입니다.

 

Rubreh+Domeh+HHKB+Sticker.png

 

토프레의 키감을 비판하는 쪽은 어차피 러버돔인데 뭐가 그렇게 다르냐는 요지로 공격을 합니다. 그러나 토프레와 일반적인 러버돔은 근본적인 차이가 있는데, 멤브레인과 러버돔의 특유의 먹먹함이 없습니다. 입력 감지 방식이 멤브레인이 아니라 접점을 붙일 필요가 없어 러버돔을 끝까지 짓누르지 않아도 되기 때문에 그렇습니다.

 

 

2018-02-04 (2).png

(뭔가 부적절한 비유지만... 출처)

 

 

결과적으로 키감 면에서 토프레는 최고는 아닐지 몰라도 좋은 쪽으로는 꼭 언급이 되는 스위치입니다. 평균 연령도 높고 빈티지 키보드 경험도 많은 북미권 커뮤니티 데스크소리티에서도 토프레는 베스트 키 스위치 어워즈에 후보로 꾸준히 이름을 올리고 있으며, 2016년 어워즈에서는 1위를 했습니다.

 

 

2. HHKB

 

1)약사

HHKB(해피해킹 키보드)는 후지쯔 산하의 PFU에서 제작을 하고, 토프레에서 보드와 스위치를 OEM 해주는 60% 폼팩터 키보드입니다. 키보드 커뮤니티에서는 60% 키보드의 사용이 상당히 활발한 편인데, 자주 사용하는 빈도의 알파 뉴메릭 키와 모디파이어 키만 남겨놓아 공간활용을 극대화할 수 있고, 저렴하게 제작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60% 키보드는 현재 말고도 타자기 시절에서도 흔한 배열이었지만, HHKB가 개발된 시점(1995년)에서는 이미 IBM PC AT-101, 즉 풀사이즈 키보드가 정립된 시점이라 상당히 이례적인 배열이었습니다.

 

 

history1-hhkb2.png

(알레프 프로토타입)

 

 

HHKB는 와다 에이이치(和田 英一) 前도쿄대 공학부 계수공학과 교수의 주도 하에 PFU 연구소에서 제작했습니다. 와다 교수는 UNIX 프로그래밍에 필요 최소한의 키 배열만 남긴 프로토타입 “알레프” 키보드를 만들었습니다. 이를 바탕으로 PFU는 1995년 HHKB를 탄생시켰습니다. 이들의 개발철학은 현대적인 60% 배열의 정신과도 통하며, 가장 선구적인 60% 키보드의 개발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다만 이 당시의 오리지널 HHKB는 러버돔+멤브레인이었습니다. 이후 2003년 토프레와의 계약으로 정전용량식으로 갈아타서 HHKB Professional 모델을 출시했으며, 2006년 한 번의 컨트롤러 리뉴얼로 현재는 HHKB Professional 2모델을 생산중입니다.

 

 

imgonline-com-ua-twotoone-QqRLZTwsKA.jpg

(좌 : C++창시자 비야네 스트롭스트룹, 우 :  리처드 스톨만이 인증한 HHKB KB02, 하 : HHKB Pro2를 사용중인 리처드 스톨만)

🤔프로그래머의 포즈

 

 

해피해킹 인사말의 창시자 (링크) 리처드 스톨만도 97년부터 해피해킹 키보드를 쓰고 있으며, 지금도 계속되고 있습니다. 언어 C++의 창시자 비야네 스트롭스트룹도 해피해킹 키보드를 쓰고 있으며, 해피해킹 키보드는 이 밖에도 많은 프로그래머들에게 사랑받았습니다.

 

2)배열

 

hhkbp2_basic_layout1500.png

 

 

그러나 프로그래머가 아닌 저는 해피해킹 배열이 그다지 달갑지가 않습니다. 일단 안 그래도 작은 60% 배열에서 모디파이어 키 3개를 빼먹는 건 굉장히 뼈아픈 공간활용이고, 1자형 엔터를 썼으면서도 백스페이스를 길게 만들지 않은 것은 정말로 죄악입니다. 더불어 펑션레이어도 상당히 변태적인데, 역T자형 방향키가 아니라 다이아몬드형 배열이고, 펑션키를 가장 약한 손가락인 오른손 소지로 누르도록 되어 있는 것도 불만입니다. 다만 컨트롤->캡스락은 상당히 합리성이 있고, 저도 적응하고 나니 꽤나 유용하게 생각합니다.

 

 

1090150.jpg

 

(hasu의 HHKB Alt controller 링크)

 

애초에 이러한 이유 때문에 저도 무접점을 구매하려고 한다면 토프레 사의 키보드나 레오폴드의 키보드를 구매할 계획이었습니다. 그러나, 모든 커스텀 키보드 펌웨어의 아버지 hasu(若生 淳)가 설계하고 제작한 HHKB 컨트롤러를 사용하면 커스텀 키매핑이 가능한 HHKB를 쓸 수 있어서 HHKB를 구했습니다.

 

 

2018-02-03.png

 

저 개인적으로는 이러한 배열을 씁니다. 붉은색은 오리지널 HHKB 배열에서 변경한 키이고, 푸른색은 QMK 펌웨어의 기능입니다. 주요 변경점은 펑션키를 원래 자주 쓰는 왼쪽 알트키 위치에 놓아서 엄지 혹은 검지로 누르도록 바꿨으며, 그나마 역 T 자에 가까운 형태로 설정했다는 것, 캡스락<->컨트롤을 바꿔서 쓸 수 있도록 한 것입니다.

 

3) 빌드 퀄리티 및 가격

 

 

eRc9dq6.jpg

(원래 노란색 아닙니다. 출처)

 

 

HHKB의 빌드 퀄리티는 딱히 좋다고 말할 순 없습니다. 키보드에는 유격이 약간 있는 편이고, ABS 하우징을 써서 세월이 지나면 노랗게 변색되며, PBT 키캡은 열 수축 통제를 잘못했는지 키 스템의 사출 성형의 흔적이 남아있습니다. 더불어 스페이스바는 리얼포스처럼 ABS라 동일 가격을 지불했을 때 얻을 수 있는 IBM, 체리 계열 키보드에 비하면 심각하게 아쉽습니다. 다만 금속 보강판을 넣지 않는, 휴대성에 집중한 것을 감안한다면 구조적인 안정성은 괜찮은 편입니다. 쉽게 말하면 좌우 비틀림 저항이나 견고함 면에서는 평타 이상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리얼포스에서 지적되는 고정이 흔들리는 문제는 나사 결합 방식이기 때문에 없습니다.


 

1090202.jpg

(바깥으로 갈수록 넓어지는 공간...)

 

 

무접점의 수명이 길다고는 하지만 그건 전기적인 특성이 그렇다는 것이지, 물리적으로 기계식의 POM 플라스틱 슬라이더에 비해 토프레의 EPDM 고무가 내후성이나 내화학성이 좋은 것은 아닙니다. 게다가 기계식 키보드는 개별 스위치를 신품으로 구매하고 쉽게 교체할 수 있는 데 비해 토프레는 수리용 고무 판을 판매하지 않기 때문에 유지 관리의 관점에서 보면 딱히 좋진 않습니다.

 

 

그리고 근원적인 X가성비는 토프레의 입김이 아닌가 싶습니다. 토프레는 가장 인기 있는 배열인 87키(텐키리스), 104키(풀사이즈) 배열은 자사에서 공급하고 있습니다. OEM 제조사인 레오폴드는 열화판인 타입헤븐, 비표준 배열인 FC 660C, 980C를 제작하고 있고, PFU는 60%인 HHKB만 만들고 있습니다. 근래에는 체리 MX 마운트 호환 슬라이더를 지원했던 쿨러마스터 노바터치의 계약을 종료하고 자사에서 RGB 모델로 이를 내는 것을 생각한다면 더더욱 합리적인 의심이 들 수 밖에 없습니다. 결과적으로 토프레는 독점적 지위를 가지고 매우 비싼 가격에 키보드를 공급하고 있으며, 심지어 유사 스위치인 노뿌의 무접점도 체리 유사 키보드에 비하면 매우 비쌉니다.

 

 

3. 타이핑 시연

 

 

 

 

토프레의 또다른 장점은 러버돔을 쓴 키보드답게 조용하며 부드러운 소리를 낸다는 점입니다. 개인적으론 매력적이라고 생각합니다. 타입 S나 리얼포스 저소음 모델은 조용한 사무환경에서 최적이라고 생각합니다. 1:12 즈음부터 저소음 링 장착 및 슬라이더 건식 윤활을 한 타이핑입니다.

 

4. 맺으며

 

1090161.jpg

 

개인적인 호오를 말씀드리자면, 토프레의 키감만 따지면 제가 써본 스위치 중에 다섯 손가락 안에 든다고 생각하고 논클릭 중에서는 알프스와 더불어 용호상박인 듯 합니다. 상당히 무겁고 복잡한 키감인 알프스에 비하면 상당히 가벼우면서도 깔끔한 특징을 가졌다는 점에서 앞서 언급했던 편안한 타이핑이 가능한 좋은 키보드입니다. 다만 가치 대비 비싼 건 사실입니다.

 

 

참조

https://www.google.com/patents/US4482932

https://www.google.com/patents/US4584444

https://deskthority.net/wiki/Topre_switch

http://www.pfu.fujitsu.com/hhkeyboard/20th/index.html
https://deskthority.net/wiki/Happy_Hacking_Keyboard

잼아저씨's Signature

저는 게임의 모든 것에 관심이 있습니다.

Steam : Uncle JAM  Origin : unclejamj  Uplay : unclejamj  PSN : unclejamj

FB : 이재진

1041047.png

* 적용중인 트로피 :

DR.MOLA

레벨 Lv. 15 (25%)
포인트 20,953 p
출석 415 일 (개근 404 일)

STEAM

닉네임 Uncle JAM ( 친구추가)
레벨 Lv. 28 (95%)
보유게임 565 개
플레이 1,963 시간 (8 분)

잼아저씨'님의

  1. 1090162.jpg (File Size:773.5KB/Download:0)
  2. 28298177355_d71b805463_b.jpg (File Size:129.0KB/Download:0)
  3. 2018-02-04.png (File Size:87.7KB/Download:0)
  4. topre-45g-realforce.png (File Size:75.7KB/Download:0)
  5. Rubreh+Domeh+HHKB+Sticker.png (File Size:14.9KB/Download:0)
  6. HaloSwitchCompare.png (File Size:313.1KB/Download:0)
  7. 2018-02-04 (2).png (File Size:694.6KB/Download:0)
  8. history1-hhkb2.png (File Size:64.9KB/Download:0)
  9. imgonline-com-ua-twotoone-QqRLZTwsKA.jpg (File Size:515.2KB/Download:0)
  10. hhkbp2_basic_layout1500.png (File Size:158.5KB/Download:0)
  11. 2018-02-03.png (File Size:32.5KB/Download:0)
  12. eRc9dq6.jpg (File Size:2.49MB/Download:0)
  13. 1090202.jpg (File Size:700.1KB/Download:0)
  14. 1090181.jpg (File Size:1.11MB/Download:0)
  15. 1090150.jpg (File Size:1.36MB/Download:0)
  16. 1090161.jpg (File Size:674.7KB/Download:0)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Profile image Dr-Hoon 2018.02.04 14:33

음... 무접전 키보드는 어디 제품이 좋을까요 

Profile image [게임미식가] 잼아저씨 2018.02.04 14:37
무접점은 토프레랑 노뿌 밖에 없는데, 서로 같은 느낌이 아니라서요. 저라면 입문용으론 무난하게 타입헤븐 살 거 같네요.
Profile image Dr-Hoon 2018.02.04 20:17
토프레가 레오폴드 인가요 ? 노뿌는 어디꺼에요? 아직 초보라서 잘몰라요 ㅎㅎ
Profile image [게임미식가] 잼아저씨 2018.02.05 01:18
토프레랑 노뿌는 스위치 제조사 이름입니다. 마치 체리나 카일처럼요. 토프레는 도쿄프레시죤으로 정밀가공회사고 부업으로 키보드를 만듭니다. 체리도 키보드만 하는 건 아니고 종합 전자부품 회사죠.
노뿌는 상하이 회산데 이것저것 키보드 쪽에 여러 이름(NIZ, Plum, Royal Kludge등)으로 손대고 있습니다. 우리나라선 한성과 앱코가 이를 가져다가 oem으로 팝니다.
레오폴드는 한국 회사인데 토프레 스위치를 가져다 자사에서 FC660C, FC980C를 만들고 타입헤븐을 수입하고 있습니다. 타입헤븐은 오리지널 토프레 리얼포스에 비하면 키캡이 더 못한 재질입니다. 그러나 그나마 토프레 키 스위치 키보드 중에서 가장 가성비가 좋습니다.
Profile image Dr-Hoon 2018.02.05 13:23
답변 감사합니다 ~ !
번호 분류 제목 게임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공지 닥터몰라 스팀 그룹 가입 요청 방법 [59] file 닥터몰라 (drmola 닥몰) ZardLuck 1192 8 08.22
공지 신규유저를 위한 닥터몰라 사용설명서 ver 0.4 (18.2.19 수정) [44] updatefile   마린웨이브 1543 28 06.05
공지 닥터몰라를 소개합니다 [20]   Dr.Lee 2011 12 09.07
2902 [잡담] 뫼한님 도전과제 이벤트로 받은 선물 인증입니다. newfile A Hat in Time 프리맨 4 0 11 분 전
2901 [잡담] 몰라분들 안녕하세요! 요즘 근황입니다. [4] new   마린웨이브 37 1 9 시간 전
2900 [잡담] 네이버 메인의 개복치 [4] update   암드야아프디.. 107 1 02.18
2899 [잡담] 라이젠 런칭파티 후기입니다.   나무킹 42 1 02.15
2898 [소개] 라이젠 2000G 시리즈 APU 세팅 가이드 (공식) file   Dr.Lee 145 1 02.14
2897 [잡담] 서버 이전이 끝났군요! [1]   알테리온 69 0 02.14
2896 [소개] 유비소프트 Might & Magic® Heroes® VII 무료 배포 file Might & Magic® Heroes® VII 티르 86 2 02.14
2895 [잡담] AMD 라이젠 2400G/2200G 런칭 파티 참가 후기   큣찡 63 1 02.14
2894 [잡담] 암드 런칭파티에 다녀왔습니다! (아주 사적인 후기) [6]   Dr.Lee 133 4 02.13
2893 [잡담] 안녕하세요 처음 가입했습니다. [7]   해인 137 5 02.08
2892 [잡담] 안투투 벤치마크는 더이상 못믿겠어요.   A_TNT 104 0 02.07
2891 [소개] 레이븐릿지 출시기념 행사에 초청합니다!   Dr.Lee 97 1 02.07
2890 [영상] [영화] Solo: A Star Wars Story - 공식 영상   algalon 30 0 02.05
2889 [영상] [영화] Jurassic World: Fallen Kingdom - 공식 영상   algalon 20 0 02.05
» [평가] HHKB 리뷰 [5] file   [게임미식가] 잼아저씨 228 4 02.04
2887 [잡담] (스왑/4.6mb) 섬란 SV, Bitcoin Clicker, Slime Rancher 도전과제 100% 달성했습니다 file SENRAN KAGURA SHINOVI VERSUS 프리맨 59 1 02.04
2886 [잡담] [녹화본교체] 2월 첫째주 숫자대포 나눔 이벤트 방송.   뫼한 21 0 02.03
2885 [소개] 유비소프트 Trials Fusion 무료 배포 [2] file Trials Fusion™ 티르 200 1 02.01
2884 [잡담] 핸드폰을 바꿨습니다!! [6]   Dr.Lee 167 4 02.01
2883 [잡담] 눈이 옵니다. 펄펄. [1]   Please& 65 0 01.30